3일 국내 출시될 예정인 삼성 ‘갤럭시 A52s’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3일 국내 출시될 예정인 삼성 ‘갤럭시 A52s’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갤럭시만의 놀라운 혁신 경험을 선사할 ‘갤럭시 A52s 5G(Galaxy A52s 5G)’를 3일 국내에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자급제와 이동통신 3사 모델로 출시되며, 가격은 59만 9천500원이다.

색상은 어썸 블랙, 어썸 화이트, 어썸 바이올렛 3가지다.

‘갤럭시 A52s 5G’는 방수방진을 지원하고, 6,400만 화소 카메라를 포함한 후면 쿼드 카메라, 120Hz 화면 주사율의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등을 적용해 최상의 모바일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초당 120개의 화면을 보여주는 120Hz 주사율을 지원하는 6.5형 대화면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로 웹 페이지를 스크롤 하거나 게임이나 동영상을 감상할 때 더욱 부드러운 ‘보는 경험’을 제공한다.

후면에 6천400만 화소 기본 카메라, 1천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 500만 화소 접사 카메라 등 쿼드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전면에는 3천2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들이 다양한 카메라 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특히, 광학식 손떨림 방지 기능도 지원해 흔들림이 적은 선명한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A52s 5G’ 구매 고객 전체를 대상으로 ▶현지의 베테랑 가이드와 함께 하는 ‘마이리얼트립’ 실시간 해외 랜선 투어 ▶영어 회화 플랫폼 ‘튜터링’ 글로벌 수업 10만원 할인권 ▷‘밀리의 서재’ 2개월 무료 구독권 ▶‘유튜브 프리미엄’ 2개월 무료 체험을 제공한다.

김현우기자 kplock@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