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뉴스] 평택시, 결혼이민자 취업창업지원 프로그램 '꿈길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Image=Yonhapnews 
Image=Yonhapnews 

[Multi-culture News] Pyeongtaek City will run a special project to help the immigrants by marriage with their employment and start-up

Pyeongtaek City is recruiting participants for the project(written as 꿈길 프로젝트 in Korean), which is a program supporting immigrants by marriage to find employment and establish their start-ups.

Marriage immigrants selected for the program can receive training in the ‘Group Meals Cooking Training Course’ or the ‘Sawing Designer Qualification Course (Level 2)’.

The number of people who will be recruited for the ‘Group Meals Cooking Training Course’ is 15 people. From the 7th of February to the 21st of March, the cooking class will be held 12 times for mastering Korean, Western, Japanese, and Chinese cuisine

The city plans to hold a tasting session with menus created by the trainees and give them a certificate of completion of education. Furthermore, the city will find the companies that need culinary staff and recommend them to hire the trainees.

The number of recruits for the ‘Sawing Designer Qualification Course (Level 2)’ is also 15. From the 10th of February to the 31st of March, the theory and practical training necessary to acquire the sawing designer's license will be held for a total of 15 sessions.

After the education is over, the city plans to hold a flea market with the works of the trainees. In addition, they plan to provide as much support as possible so that trainees can take the certification exam and obtain certification.

Immigrants by marriage who want to participate in the employment and start-up support program can call(031-615-3962)) or visit the Family Education Team of Pyeongtaek City Hall to apply.

By Seyong Lee

 

[다문화뉴스] 평택시, 결혼이민자 취업창업지원 프로그램 '꿈길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평택시가 결혼이민자들의 취업과 창업지원을 위한 프로그램 ‘꿈길 프로젝트’의 참여자를 모집한다.

해당 프로그램에 선발된 결혼이민자들은 ‘단체급식조리사양성과정’ 또는 ‘소잉디자이너자격과정(2급)’ 교육을 받을 수 있다.

‘단체급식조리사양성과정’의 모집인원은 15명이다. 다음달 7일부터 3월 21일까지 12차례에 걸쳐 취업을 위한 한식, 양식, 일식, 중식 조리 실습이 진행된다.

시는 실습을 통해 만든 메뉴로 시식회를 진행하고 이후 교육수료증 부여함과 동시에 조리 인력이 필요한 기업과 연계해 취업을 알선 할 예정이다.

‘소잉디자이너자격과정(2급)’의 모집인원도 15명이다. 다음달 10일부터 3월 31일까지 소잉디자이너 자격증 취득에 필요한 이론 및 실습교육이 총 15회에 걸쳐 진행된다.

교육이 모두 끝나면 시는 교육생들의 작품으로 플리마켓(벼룩시장)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교육생들이 자격증 시험에 응시해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취업.창업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싶은 결혼 이민자는 평택시청 가족교육팀(031-615-3962)에 전화하거나나 방문해 신청 접수하면 된다.

이세용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