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영석 국민의힘 부천정 당협위원장은 15일 부천 중동 안중근 공원에서 부천시장 예비후보로 시민들께 인사를 했다.

서위원장은 지난 10일 제8회 지방선거 부천시장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등록을 마쳤다.

서영석 위원장은 "지난 9일 부천시민의 힘으로 이뤄낸 윤석열 대통령 당선에 대해 감사드리며,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라는 부천시민의 명령에 따라 정권교체를 이뤘다"며 정권교체를 이뤄주신 부천 시민께 감사의 인사를 했다.

서영석 위원장은 "제가 40여 년간 살아온 부천은 정이 넘치고 넉넉하며, 역동적인 부천이었습니다. 이런 부천을 전 사랑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그러나 지금의 부천은 모든 것을 잃어버린 도시가 되었습니다. 제가 사랑하는 부천이 점점 황폐화 되가는 것을 보고만 있을 수 없다"며 "지난 12년간 민주당 부천시정을 비판함과 동시에 부천을 바꾸기 위해, 부천 변화의 살아있는 힘의 원천 부천 활력소가 되고자 제 마지막을 불태울 것" 이라며 부천시장 예비후보 등록의 포부를 밝혔다.

서영석 부천시장 예비후보는 ▶ 광역동 폐지·3개 구청 36개동 복원 ▶부천을 종합운동장 및 대장신도시 중심 서남부 경제 거점 도시 실현 ▶중·상동 재건축 및 리모델링 적극 추진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 지하화에 따른 부천 전용 IC를 설치 ▶GTX-B/D노선, 제2경인선, 신구로선 등 광역철도 조속 추진 등 9개 핵심공약을 발표했다.

전춘식기자 jcsar@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