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와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경기지역본부 화성시지부가 지난 12일 직장 내 갑질 및 부당지시 근절을 위해 ‘노사 공동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시청 대강당에서 진호창 화성시공무원노조 지부장 취임식 및 출범식이 열린 자리에서 체결됐다.

화성시와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경기지역본부 화성시지부가 지난 12일 직장 내 갑질 및 부당지시 근절을 위해 ‘노사 공동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화성시청
화성시와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경기지역본부 화성시지부가 지난 12일 직장 내 갑질 및 부당지시 근절을 위해 ‘노사 공동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화성시청

이번 협약에 따라 시와 노조는 ▶법규 및 규정 위반 지시 및 지침에 어긋나는 예산 집행을 지시하지 않는 문화 ▶부당업무를 지시하거나 지위와 권한을 남용하지 않는 환경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금품, 향응, 편의 제공을 강요하지 않는 문화를 조성할 것을 약속했다.

시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중간관리자급 이상 공직자에 대해 ‘갑질 및 부당지시 근절서약’을 실시할 계획이다.

진호창 화성시공무원노조 지부장은 “출범식에서 가장 큰 선물을 받은 것 같다”라며 “화성시와 함께 행복하고 안전한 일터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조직 내 갑질 및 부당지시 근절로 청렴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앞장서 솔선수범하겠다”라고 말했다.

신창균·이상문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