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희(왼쪽) KADA 위원장과 장호철 2022 평택세계장애인역도아시아·오세아니아오픈선수권대회 조직위원장이 협무협약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조직위원회
 이영희(왼쪽) KADA 위원장과 장호철 2022 평택세계장애인역도아시아·오세아니아오픈선수권대회 조직위원장이 협무협약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조직위원회

한국도핑방지위원회(KADA)가 2022 평택세계장애인역도아시아·오세아니아오픈선수권대회의 공정한 도핑 방지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대회 조직위원회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19일 서울 KADA 회의실에서 이영희 KADA 위원장과 장호철 2022 평택세계장애인역도아시아·오세아니아오픈선수권대회 조직위원장 등 관계자가 참여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세계도핑방지규약에 따른 도핑 방지 프로그램 운영 ▶대회 운영인력 대상 도핑 관리 직무교육 ▶대회 참가자 대상 도핑 방지 현장 교육 ▶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상호교류 및 협력 등이다.

이영희 위원장은 "장애인역도종목은 도핑 고위험종목으로 세계반도핑기구(WADA),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의 규약에 따른 철저한 도핑 관리가 성공적이고 공정한 대회개최의 필수요건"이라고 말했다.

장호철 위원장은 "30여 개국 350여 명의 선수단을 대상으로 KADA의 전문적인 도핑 관리를 제공해 선수들이 대회를 위해 흘린 땀의 가치를 지켜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2022 평택세계장애인역도아시아·오세아니아오픈선수권대회는 6월 14일부터 20일까지 평택 안중체육관에서 열린다.

항저우 아시안 패러게임과 2024 파리패럴림픽 출전권을 얻기 위해 참가해야 하는 대회다.

오창원기자 cwoh@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