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호 국민의힘 평택시장 후보가 제시한 보건·복지분야 공약들이 유권자인 평택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최호 후보가 제시한 주요 공약 중 복지분야 공약은 ▶초등학교 아침밥 전면 제공 ▶공공 산후조리원 신설 ▶ 평택의료원 설립 ▶24시간 소아과 병원 신설 등이다.

최호 후보 캠프 관계자는 "초등학교 아침밥 전면 제공에 대한 학부모들의 관심이 매우 크다. 특히 젊은 엄마들의 반응이 좋고, 조부모들에게도 큰 부담을 덜 수 있다며 어르신들 사이에서도 매우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무엇보다 산후조리원의 경우 젊은 여성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현재 산후조리원 대부분이 비전동, 합정동 등 신시가지 일부지역에 대부분 위치하고 있어 북부나 서부지역에서 이용하기에는 어려움이 있다. 공공 산후조리원이 이들 지역에 신설될 경우 접근성이 좋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평택은 메르스와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며 공공의료기관의 필요성이 크게 확대된 상황이다. 평택은 대형 개발 사업이 많아 사람들의 이동이 빈번해 감염병 확산에 쉽게 노출된 상황이다. 최호 후보는 공공의료기관의 경우 평소에는 저소득층을 위한 공공의료 시설로 활용하고 긴급 상황 발생시 치료 거점 병원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24시간 소아과 병원은 어린이들이 야간에 급격하게 고열이 발생하는 경우가 빈번하기에 마련된 공약이다. 특히 어린이들의 고열은 상황에 따라 매우 위험한 상황에 이를 수 있다. 이에 갑작스런 고열 등이 발생할 경우 빠른 조치를 위한 24시간 소아과 병원 신설은 어린 자녀를 둔 젊은 엄마들의 요구 사항이 반영된 공약이다.

최호 후보는 "복지 분야 공약들은 평택에 꼭 필요한 것으로, 시민들의 요구를 적극 반영해 만들게 됐다. 시민들도 좋은 반응을 보여줘 기쁘게 생각하며 반드시 실현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며 "복지관련 정책들이 일부지역에 쏠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 권역별로 빠르게 접근 가능한 곳에 시설들이 균형 있게 설치될 수 있도록 조정하겠다"고 말했다.

표명구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