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석 경기도의원이 24일 오전 11시 이천시청 브리핑룸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천지역위원회 위원장 출사표를 던지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김웅섭기자
성수석 경기도의원이 24일 오전 11시 이천시청 브리핑룸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천지역위원회 위원장 출사표를 던지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김웅섭기자

"지난 지방선거 결과는 이천시민들께서 민주당에 더 큰 개혁과 과감한 혁신의 명령을 내렸다. 겸허히 받아들이며 오로지 이천시민의 행복을 위한 이천지역위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고자 한다"

성수석 경기도의원(이천1)이 24일 기자회견을 통해 더불어민주당 이천지역위원회 위원장 출사표를 던지면서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성 의원은 민주당의 향후 비전으로 혁신과 정치적 세대교체를 통한 수평적 의사결정, 새로운 조직구성을 통한 시민과의 소통을 제시했다.

우선, 지역위의 뉴패러다임 창출 차원 소중한 당원들의 생태지도를 연내 완성해 당원은 물론 시민의 차별없는 각종 민원을 수렴함으로써 진정한 이천시민의 정당으로 거듭 날 것이라고 전제했다.

특히, 민주적 의사결정을 위해 상설과 비상설위원회를 구성해 의사결정 및 사업 집행 권한을 부여해 그 결과를 시민께 보고하고 평가 받음으로써 예측 가능한 공천의 기준을 마련 할 것이라도 밝혔다.

또한, 소통과 봉사라는 정치적 본질을 실천하기 위해 당원 배가 운동을 물론 다각적 SNS 매체 운영으로 적극적인 소통에 나서고 진정한 봉사활동을 통해 시민 곁으로 다가가는 민주당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성수석 의원은 끝으로 "변화와 혁신, 세대교체를 통해 지난 10년의 세월을 딛고 100년 정당의 위상을 만드시 만들어 낼 것"이라면서 "(민주당 이천지역위를)‘더 넓게 더 강하게 더 견고하게’라는 초심으로 시민과 더불어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웅섭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