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흥천면 새마을지도자가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

30일 흥천면 새마을남녀지도자에 따르면 지난 27일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관내 복하천변·시가지내 상습 쓰레기 불법투기 지역을 순찰하며 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

여주시 흥천면 새마을지도자가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사진=여주시
여주시 흥천면 새마을지도자가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사진=여주시

김명화 부녀회장은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쾌적한 환경을 위해 솔선수범하여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한 참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정화활동을 실시하여 살기 좋은 흥천면을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특히 흥천면 부녀회는 지역공동체 활성화와 주민자치 실현을 위해 환경정화 활동, 나눔·봉사활동 등을 꾸준히 실천해 지역사회 귀감이 되고 있다.

김규철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