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오학동이 찾아가는 나눔냉장고 천송2통을 실시했다.
 
지난 28일 오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원거리 지역주민을 위해 두 번째 찾아가는 나눔냉장고 지원사업을 천송2통 마을회관에서 펼쳤다.

여주시 오학동이 찾아가는 나눔냉장고 천송2통을 실시했다. 사진=여주시
여주시 오학동이 찾아가는 나눔냉장고 천송2통을 실시했다. 사진=여주시

이번 찾아가는 나눔냉장고는 식품(물품) 지원 뿐만 아니라 혈압체크 및 치매 교육 등 주민들에게 다양한 보건·복지서비스를 제공하여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상희 오학동장은 “찾아가는 나눔냉장고를 통해 주민들이 서로 교류하고 소통하여 복지사각지대를 해소에 함께 힘을 모으자”면서 “오학동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로 살아 움직이는 나눔냉장고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규철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