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준영 국민의힘 의원(인천중·강화·옹진)이 1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교육부, 인천시교육청, 인천중구청 등 학교 설립 담당 실무자들과 ‘영종 하늘5고 설립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오는 20일로 예정된 하늘5고의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 앞서 설립 승인을 이끌어내기 위해 관계기관이 머리를 맞댄 것이다. 참석자들은 교육부에 제출한 설명자료를 토대로 심도있는 논의를 이어갔으며, 인천시교육청을 중심으로 필요한 부분을 보강하기로 했다.

영종지역은 하늘도시 내 아파트공급으로 학령인구가 늘고 있어 학급 과밀 해소를 위해 신설이 시급한 상황이다. 시교육청은 하늘5고를 영종하늘중학교 옆 부지 1만5천618㎡에 36학급 규모로 설립 계획을 마련했다.

하늘5고가 미개교할 경우 학급당 인원은 2026년 35.9명, 2027년 41.4명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하늘5고 개교 시 학급당 인원은 2026년 28명, 2027년 29명으로 예상된다.

배 의원은 "관계기관 모두 영종하늘도시 과밀학급 문제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했다"며 "이번 중투심에서 반드시 하늘5고 설립 승인을 받을 수 있도록 각 기관이 끝까지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배 의원은 지난해 11월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유은혜 사회부총리에게 하늘5고 과밀학급 문제를 지적한 바 있으며, 지난 7일 하늘도시학교설립추진위원회, 영종하늘도시주민연합회, 학부모·지역 대표들과 함께 ‘하늘5고 설립을 위한 간담회’ 를 갖고,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라다솜기자

배준영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