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포르투갈을 2-1로 이기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 선수들이 기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포르투갈을 2-1로 이기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 선수들이 기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

대한민국 축구가 12년 만에 월드컵 16강에 진출하는 감격을 누렸다.

한국 축구 대표팀은 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경기에서 김영권 황희찬의 연속골로 기적 같은 2-1 역전승을 거뒀다.

실낱같은 희망이었던 경우의 수가 거짓말처럼 들어 맞았다.

한국이 포르투갈에 극장 승리를 거둔 데 이어 우루과이가 가나를 2-0으로 꺾으면서 16강에 진출할 수 있었다.

한국은 김승규(GK), 김진수, 정우영, 황인범, 손흥민, 조규성, 이재성, 김문환, 이강인, 김영권, 권경원이 선발로 나섰다.

포르투갈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페페, 후벵 네베스 등 쟁쟁한 선수들을 내보내며 맞섰다.

한국은 전반 5분 만에 실점하며 끌려갔다.

한 번의 롱패스로 측면 수비가 완전히 무너졌고 히카르두 오르타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반격에 나선 한국은 16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조규성의 백헤더를 골키퍼가 막은 후 김진수가 재차 밀어 넣었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한국은 전반 26분 코너킥 상황에서 이강인의 킥이 호날두에게 맞은 후 김영권의 동점골로 이어지며 전반을 1-1로 마치며 희망을 이어갔다.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전반 한국 김영권이 동점골을 넣은 뒤 동료 선수들과 기뻐하고 있다. 연합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전반 한국 김영권이 동점골을 넣은 뒤 동료 선수들과 기뻐하고 있다. 연합

후반 초반은 포르투갈의 분위기로 전개됐다. 포르투갈은 공 점유율을 높여가며 측면 전환 패스로 기회를 노렸다. 한국은 육탄방어와 선방으로 막아내고 역습을 노렸다.

역전을 노리던 한국은 이재성을 빼고 황희찬을 투입했고 교체 이후 분위기가 살아났다.

65분 황희찬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의 슛이 골키퍼에 막혔고, 1분 뒤 황인범의 슈팅은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한국은 후반 10여 분을 남기고 부상당한 김영권을 빼고 공격수 황의조를 투입하며 승부수를 띄웠다.

한국은 정규시간 종료 뒤 살얼음판 상황서 추가시간 역습 기회에서 손흥민의 패스를 이어받은 황희찬이 골을 터뜨리면서 승리를 거뒀다.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후반 추가 시간 한국 황희찬이 역전골을 넣은 뒤 상의를 탈의하며 내달리고 있다. 연합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후반 추가 시간 한국 황희찬이 역전골을 넣은 뒤 상의를 탈의하며 내달리고 있다. 연합

경기 후 선수들은 경기장 중앙에 모여 우루과이와 가나전의 상황을 지켜봤다.

한국와 우루과이의 골득실이 동일한 상황에서 우루과이가 추가 골을 넣는다면 16강 진출이 실패하기 때문이다.

결국 우루과이가 추가 득점 없이 2-0 승리로 끝나면서 16강 진출이 확정됐고, 대표팀 선수들은 얼싸안고 기뻐했다. 관중석에서도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이로써 한국은 2010 남아공월드컵 이후 12년 만에 16강 진출을 이뤄냈다.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포르투갈을 2-1로 이기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 선수들이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연합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포르투갈을 2-1로 이기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 선수들이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연합

한국은 이미 2승 고지에 오른 G조 1위 브라질과 16강전을 치를 것으로 예측된다.

한편 16강전은 오는 6일 오전 4시(한국시간)에 치러질 예정이다.

손용현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