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교통봉사대남양주시지대『교통사고 예방 캠페인』 전개
새마을교통봉사대남양주시지대는 지난 10일 사릉역과 퇴계원역 앞에서 진건지구대와 퇴계원지구대의 지구대장 및 대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2022년 더불어 안전하게 잘 사는 국민안전지킴이' 캠페인을 전개했다. 사진=새마을교통봉사대남양주시지대

새마을교통봉사대남양주시지대는 지난 10일 사릉역과 퇴계원역 앞에서 진건지구대와 퇴계원지구대의 지구대장 및 대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2022년 더불어 안전하게 잘 사는 국민안전지킴이' 캠페인을 전개했다.

12일 봉사대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은 소중한 생명을 지키고 교통사고가 없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행정안전부에서 지원하는 '국민안전지킴이'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휴가철을 맞아 오가는 차량이 많아지고 사고 발생 위험이 커지는 상황 속 교통사고를 예방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활동에 참여한 대원들은 '정지선은 생명 보호선', '음주 운전 NO! 양보 운전 YES'와 '어린이 및 노인 보호 구역 시속 30km 준수' 등의 구호를 외치며 교통 약자와 시민들이 교통사고로부터 안전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참여를 독려했다.

나용자 대장은 "휴가철 들뜬 마음이 큰 사고로 이어지지 않도록 시민분들 모두 안전 운전하시길 바라며, 특히 음주 운전으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새마을교통봉사대남양주시지대는 생활 쓰레기 감량과 무단 투기 제로를 목표로 월 2회 이상 주말에도 쉬지 않고 환경 정화 활동을 실시하고 있으며, 정지선 지키기, 5030 속도 준수, 어린이 보호 구역 불법 주정차 근절 캠페인 등을 통해 올바른 교통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장학인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