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 워크스타트 프로젝트 통한 진로 설계 및 지속적 학업 여건 조성 위해

남양주시 별내면 경민대 소외계층 청소년 지원 업무협약 체결
남양주시 별내면 주민자치위원와 에코랜드 주민지원협의체, 경민대학교는 지난 12일 청소년 워크스타트 프로젝트를 통한 진로 설계 및 지속적 학업 여건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남양주시 별내면 주민자치위원회

남양주시 별내면 주민자치위원회는 최근 에코랜드 주민지원협의체 및 경민대와 청소년 워크스타트 프로젝트를 통한 진로 설계 및 지속적 학업 여건 조성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별내면 주민자치위원회에서 경기도 공모사업으로 진행하는 ‘청소년 워크스타트 프로젝트’는 소외계층 청소년을 위한 일자리 연계 프로그램으로, 개인별 맞춤 취업 전문교육을 통해 취약 청소년들의 안정적인 학교생활과 사회적응을 위해 추진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별내면 주민자치위원회는 프로젝트 참여 학생 선발 및 프로젝트의 전반적인 진행을 맡고, 에코랜드 주민지원협의체는 현재 실시 중인 지역 청소년 장학금 프로그램을 연계해 지원하며 경민대학교는 학문·기술·정보·시설·인적자원의 상호 교류 및 청소년 워크스타트 지원사업에 협조하기로 약속했다.

김효숙 별내면 주민자치위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소외계층 학생들의 진로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상 청소년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여러 기관의 상호 협력을 통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영근 에코랜드 주민지원협의체위원장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지역 내 청소년들이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지역 내 인재 육성과 지역사회 발전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학인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