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Image=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Mulit-culture News] Mobile driver’s license issued from today: Foreigners can also get it

Starting today, all 27 driver's license test centers and 258 police stations across the country will issue mobile driver's licenses.

Foreigners can also obtain a mobile driver's license if they have an alien registration card, a domestic driver's license, and a mobile phone registered with a domestic mobile operator.

A mobile driver's license is issued through a personal smartphone and has the same legal effect as the plastic license drivers possess.

Mobile driver's licenses can be used in public institutions, financial institutions, car rentals, hospitals, convenience stores, and wherever current driver's licenses are used. It can also be used for non-face-to-face account opening and online applications for civil complaints.

A mobile driver's license can only be issued through one smartphone in your name to ensure safety.

In order to get a mobile driver's license, drivers need to visit the nearest driver's license test center or police station and apply.

There are two ways to get a mobile driver's license. Drivers can obtain a mobile driver’s license by replacing their current plastic driver's license with an IC (integrated circuit) chip driver's license and getting it in conjunction with their smartphone. Or drivers can also obtain a driver's license through the QR code provided by the driver's license test center.

In order to be issued with an IC license, drivers must replace the plastic driver's license they currently have with an IC driver's license with an integrated IC chip. The replacement cost is 13,000 won. In case of loss, an IC license can be reissued without revisiting the institution.

The cost to obtain a mobile driver's license using a QR code is 1,000 won. However, in order to get a reissue after losing it, drivers must visit the driver's license test center again.

By Seyong Lee

 

[다문화뉴스] 외국인도 모바일 운전면허증 발급받을 수 있다

오늘부터 전국 모든 운전면허시험장 27곳과 경찰서 258곳에서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발급한다.

외국인도 외국인 등록증과 국내 운전면허증을 소유하고 있으며 본인 명의로 국내 이동통신사에 가입된 휴대전화가 있다면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발급받을 수 있다.

모바일 운전면허증은 도로교통법에 따라 개인 스마트폰을 통해 발급받는 운전면허증으로, 소지하고 있는 플라스틱 면허증과 같은 법적 효력을 지닌다.

공공기관, 금융기관, 렌터카, 병원, 편의점 등 현행 운전면허증이 사용되는 모든 곳에서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사용할 수 있다. 비대면 계좌개설, 온라인 민원신청 등을 이용할 때에도 활용할 수 있다.

모바일 운전면허증은 안전성 확보를 위해 본인 명의의 1개의 스마트폰을 통해서만 발급받을 수 있다.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발급받으려면 가까운 운전면허시험장 또는 경찰서 민원실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발급받는 방법은 2가지가 있으며 IC(집적회로)칩 운전면허증으로 교체 후 발급받는 방법과 운전면허시험장에서 제공하는 QR코드를 통해 발급받는 방법 중 선호에 따라 선택하면 된다.

IC 면허증으로 발급받으려면 현재 소지하고 있는 플라스틱 운전면허증을 IC칩이 내장된 IC 운전면허증으로 교체해야 한다. 교체 비용은 1만3천 원이다. 분실 시 기관 재방문 없이 IC 면허증으로 재발급이 가능하다.

QR코드를 활용해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발급받을 때 소요되는 비용은 1천 원이다. 다만 분실 후 재발급받기 위해서는 운전면허시험장에 다시 방문해야 한다.

이세용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