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소방서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2일까지 지역 내 119안전센터, 구조대, 구급대 근무자를 대상으로 안전사고 방지 교육을 진행했다.

여름철 폭염으로 온열환자 발생과 벌집제거 신고,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한 출동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소방서는 양지119안전센터를 시작으로 순회교육을 진행했다.

용인소방서 관계자들이 여름철 폭염 대비 안전사고 방지 순회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용인소방서
용인소방서 관계자들이 여름철 폭염 대비 안전사고 방지 순회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용인소방서

교육 내용은 ▶코로나19 방역수칙 철저 ▶개인안전장비 착용 철저 ▶출동 시 교차로 통행방법 ▶안전사고 사례 공유 ▶건의사항 및 애로사항 청취 등이다.

서승현 서장은 "안전을 담당하는 소방공무원의 공백은 시민의 안전과도 연결된다"며 "개인 건강관리와 안전사고 방지에 노력하여 직원들이 부상당하는 일이 없길 바란다"고 말했다.

표명구·나규항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