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는 4일 지역사회 연대를 통한 사회적 가치 증진을 위해 광명동부새마을금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김갑종 광명동부새마을금고 이사장과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광명시는 4일 지역사회 연대를 통한 사회적 가치 증진을 위해 광명동부새마을금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광명시
광명시는 4일 지역사회 연대를 통한 사회적 가치 증진을 위해 광명동부새마을금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광명시

이번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인식확산을 위한 교육 및 상호 거래 ▶각 기관 교류 활동 및 관련 행사 등에 관한 상호 협력 ▶지역 사회 발전 도모 및 상호 발전에 기여하는 사항 ▶기타 사회적경제에 관한 지속적인 협력 활동 등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동부새마을금고와의 이번 업무협약이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업의 좋은 모델이 되길 바란다”며, “양 기관의 협력 사업을 효율적으로 이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3년에 사회적경제센터를 설치하고 지역사회 특성에 맞는 사회적경제 기업을 발굴, 육성하고 전문 컨설팅 지원, 사회적경제 주체 역량 강화 교육, 지역사회 자원 연계 구축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인식확산을 위해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해오고 있으며, 광명동부새마을금고는 참여와 협동으로 풍요로운 생활공동체 창조라는 미션으로 21세기 선진 종합금융협동조합이라는 비전을 실천하고자 지역과 함께 사업과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춘식·이태호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