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는 11일 기흥구 구갈동 용인시일자리센터 2층 교육장에서 ‘구인ㆍ구직 만남의 날’ 채용행사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경기도용인교육지원청, ㈜비엘피, ㈜아람인테크, ㈜오토소프트 등 4곳이 참여해 총 39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모집 직종은 학교급식조리원, 물류센터 입출고 담당, 소프트웨어 버전 관리검증원 등이다.

용인교육지원청은 지역 내 공립 단설유치원, 초·중·고등학교 등 교육장이 지정하는 학교에서 근무할 학교급식조리원 25명을 채용한다.

이밖에도 ㈜비엘피는 물류센터 입출고를 담당하는 직원 5명, ㈜아람인테크는 구내식당 조리보조원 4명, ㈜오토소프트는 소프트웨어 버전 관리 검증원 5명을 채용한다.

구직을 원하는 사람은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미리 준비해 단정한 복장으로 행사장을 방문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시 일자리센터(031-289-2262~2269)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채용행사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구직을 원하는 시민들이 양질의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표명구·나규항기자

용인시가 오는 11일 기흥구 구갈동 용인시일자리센터 2층 교육장에서 ‘구인ㆍ구직 만남의 날’ 채용행사를 개최한다. 사진=용인시청
용인시가 오는 11일 기흥구 구갈동 용인시일자리센터 2층 교육장에서 ‘구인ㆍ구직 만남의 날’ 채용행사를 개최한다. 사진=용인시청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