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지역노사민정협의회가 22일 12기관 합동으로 상생회복프로젝트 캠페인을 진행했다.
부천지역노사민정협의회가 22일 12기관 합동으로 상생회복프로젝트 캠페인을 진행했다.

부천지역노사민정협의회가 지난 22일 12개 기관과 합동으로 상생회복 프로젝트-산업단지로 찾아가는 공동홍보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부천지역노사민정협의회와 함께 ▶부천산업진흥원 ▶노사발전재단 경인사무소 ▶부천근로자건강센터 ▶부천근로자종합복지관 ▶부천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일쉼지원센터 ▶일드림센터 ▶외국인주민지원센터 ▶이동노동자쉼터 ▶노동복지회관 ▶여성회관 등 12개 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약 2시간 가량 부천테크노파크 4단지 내 야외광장에서 진행됐으며, 사업주 및 노동자 300여 명에게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고 기념품을 증정했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노동자의 건강권 증진을 위한 찾아가는 건강부스 운영으로 근로자의 건강상담을 진행했고, 전문노무사를 통한 노무 상담과 정부지원제도 안내 등이 이뤄졌다.

또한 중소기업지원을 위한 사업 안내와 감정노동과 성평등, 일생활균형 등에 대한 시민인식 개선을 위해 여러 홍보사업을 진행했다. 직무스트레스로부터 잠시나마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캐리커처, 타로카드 부스 등을 함께 운영하여 시민들의 호응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부천은 노사민정 활성화를 위해 가장 선도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지자체 중 하나"라며 "함께 참여해준 여러 기관과 시민분들께 감사드리며 사회의 근간이자 중축을 맡고 있는 노동자를 위해 함께 협업하며 서로 상생할 수 있는 부천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춘식·이태호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