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특례시가 10월 말까지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일산동부경찰서와 협력해 어르신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한다.

65세 이상 노인은 신체기능 및 인지능력 저하로 교통사고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 이를 막기 위해 시는 10월 6일 일산노인종합복지관, 10월 24일 대화노인종합복지관, 10월 26일 덕양노인종합복지관에서 교통안전수칙을 안내할 예정이다.

고양특례시가 10월 말까지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일산동부경찰서와 협력해 어르신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한다. 사진=고양시청
고양특례시가 10월 말까지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일산동부경찰서와 협력해 어르신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한다. 사진=고양시청

강의는 ▲무단횡단의 위험성 ▲안전한 횡단보도 보행 방법 ▲야간 보행 시 밝은 색 옷 착용 ▲건널목에서의 ‘서다, 보다, 걷다’의 규칙 등 교통안전수칙에 관한 설명이 진행된다.

고양시 관계자는 “교통사고는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교통안전 교육을 통해 어르신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안전의식을 일깨우겠다”고 전했다.

양규원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