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의회는 설 명절을 앞둔 지난 18일 사회복지시설인 성라자로마을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다.

김학기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전원이 참석한 이번 방문은 설 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 대한 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의왕시의회는 지난 18일 사회복지시설인 성라자로마을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다. 사진=의왕시의회
의왕시의회는 지난 18일 사회복지시설인 성라자로마을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다. 사진=의왕시의회

이날 자리에서 의원들은 입소자들과 시설관계자를 격려하고 운영현황과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김 의장은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시의회에서도 복지증진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성라자로마을은 무의탁 한센병 환우들의 치료와 치료된 환자들의 사회복귀 및 자활을 마련해 주기 위해 1950년에 설립된 한센병 치료사업 기관으로 현재 21명이 생활하고 있다.

김명철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