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의회는 19일 설 명절을 맞아 관내 전통시장인 현대시장과 송현시장을 찾아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관내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마련했다.

유옥분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은 시장 곳곳을 둘러보며 농산물과 제수용품 등을 구매했다. 아울러 얼어붙은 경기로 힘겨워하는 시장 상인들을 만나 어려움을 살피고 애로사항과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유 의장은 “전통시장을 찾는 발걸음이 뜸해 시장 상인들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계묘년 새해에는 전통시장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동구의회에서도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